iOS 앱 배포 시 Fetching App Store configuration 문제

사내 프로젝트든, 개인 프로젝트든 iOS 앱 프로젝트를 진행하면 애플과의 앱 리뷰 대전쟁 이전에 더 짜증나는 과정이 기다리고 있다.

대체 이 과정에서는 뭘 하길래… 1시간 2시간이 걸릴 때도 있고 심하면 그러다가 맥이 다운되면서 재부팅이 되더라… 하는 것이다.
보통 이때 쯤 멘탈이 터지는데 필자는 여러번 터져봐서 이제는 면역이 되었다 (..)
구글링해서 사례를 찾아도 15분 기다리는건 보통이고 몇 시간 걸리는 사람이 종종 나타나는데 1페타바이트 파일을 받는거도 아니고 대체 뭘 하는 걸까. (아니면 내가 꼬린 사양의 맥만 사용해서 그런 걸 수도..)

여하튼, 저 과정이 1시간 2시간이 지나도 진행이 안되고 저 화면에서 멈출 수 있는데, 그럴 땐 아래 방법을 사용 해 보자. 본인도 딱 한번 해봤는데, 1시간 지나도 안 되던게 10분만에 업로드 체크 화면이 뜨더라.

0. 혹시 저 화면에서 멈춰있는 상태이고 더 기다리기 힘들다면 Cancel를 누르자. 그런데 아마 안 눌릴거다. Option + Xcode 우클릭으로 강제 종료를 시켜주자
1. 이후 터미널을 열고 아래 명령을 입력 해 보자

2. iTMSTransporter가 알아서 파일 업데이트를 진행하는데, 다 되면 명령줄 도움말이 나타날 것이다. 무시하고, Xcode에서 다시 배포를 시도 해 보자

이게 본질적인 해결 방법은 아닌 것 같지만 그렇다고 해결이 가능한 방법이 딱히 존재하지는 않는 것 같다. 추측이라면 할 수 있는데, 외장 SSD를 부팅 디스크로 사용해서 그런가 macOS Mojave로 업데이트 한 뒤부터 부팅 시간도 15초 내외이던게 5분에서 10분이 걸리고 정신이 없다..
( 사내 개발환경이 내장 디스크가 하드 디스크인 꼬린 아이맥이여서 어쩔 수 없이 외장에 SSD를 달고 산다 ㅠㅠ )

앱 배포 시 다른 작업을 할 수 없는 점은 아직도 익숙해지지 못하고 있다. 이거도 개발환경 맥이 구려서 그런건진 모르겠다만, 저 화면에서 빙빙 돌아갈 때 아이맥이 쓸 수 없을정도로 느려지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폰으로 유튜브 등을 보면서 시간을 때우는데 그게 한시간 두시간 걸리니까 답답해 미칠 지경..

여하튼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Xcode 9, iOS 11에서 Navigation bar의 이미지 버튼 크기 고정하기

Xcode 9에서 빌드하고 iOS 11로 실행하면서 기존에 만들었던 화면이 원하는 대로 나오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도 있다.

딱 보면 알겠지만, 원하던 그림이 아니다. -_-;;
이게 iOS 10까지는 정상 동작했다는 것에서 많이 해멨는데, Xcode 9 및 iOS 11 이상부터는 widthAnchorheightAnchorconstant를 추가해야 한 다고 한단다.

소스 코드의 값 45는 설정하고 싶은 너비와 높이로 만들면 된다.
navigationButtonItem는 UIBarButtonItem 클래스 객체이므로 왼쪽 버튼이든 오른쪽 버튼이든 이제부터는 무조건 들어가야 하나 보다.
widthAnchorheightAnchor는 iOS 9부터 사용할 수 있으므로 iOS 8 혹은 이전까지의 환성을 고려하고 제작하고 있다면 아래와 같이 if문 등을 통해 버전을 꼭 체크 해 주자.

위와 같이 적용했다면, 이제 제대로 나오는 것을 볼 수 있다.
왼쪽 버튼과 오른쪽 버튼의 여백이 iOS 10 이전보다 넓어진 것 같은 느낌은 들지만 기분탓이려나..